7월8일 04:10 MLB 콜로라도 캔자스시티 해외야구분석 스포츠분석

7월8일 04:10 MLB 콜로라도 캔자스시티 해외야구분석 스포츠분석

스포츠분석 0 76

투수진의 호투로 연승에 성공한 콜로라도 로키스는 태너 고든이 메이저리그 데뷔전을 가진다. 2019년 애틀랜타의 6라운드 지명을 받고 입단해 여기저기 돌다가 콜로라도로 온 고든은 26살에 데뷔라는 영예를 안게 되었다. 이번 시즌 AAA PCL에서 2승 3패 5.35에 피안타율이 .299라는건 기대를 하지 말라는 이야기다. 전날 경기에서 세스 루고 상대로 브렌턴 도일의 2점 홈런 포함 3점을 올린 콜로라도의 타선은 비록 승리하긴 했지만 이번 시리즈 타격이 좋다는 말은 하기 어렵다. 결정적 2점 홈런을 터트린 도일은 여전히 광란의 질주를 이어가는 중. 2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낸 불펜은 그래도 제 몫은 해내고 있다.




타선의 부진이 연패로 이어진 캔자스시티 로얄스는 브래디 싱어(4승 5패 3.05)가 시즌 5승에 도전한다. 3일 템파베이와 홈 경기에서 5이닝 3안타 1실점의 호투를 하고도 패배를 당한 싱어는 역시 홈 경기에 강한 투수임을 증명해 보였다. 최근 원정 투구도 QS급 투구가 이어진다는 점이 긍정적인 부분인데 낮 경기에서 4승 1패 2.15로 압도적인 강함을 자랑한다는건 시사하는 바가 크다. 전날 경기에서 찬스를 모두 날려버리면서 오스틴 감버 상대로 터진 비니 파스콴티노의 솔로 홈런이 유일한 득점이었던 캔자스시티의 타선은 후반의 찬스를 모두 날려버리는 우를 범했다. 그만큼 이번 시리즈에서 득점권 문제가 심각한 편. 그나마 불펜의 2이닝 무실점이 위안일 것이다.




이번 시리즈의 특징을 고려한다면 싱어의 기대치 역시 QS일 것이다. 고든이 어떤 투구를 해주느냐지만 PCL에서 3할에 육박하는 피안타율을 가진 투수에게 좋은 투구를 기대하긴 어렵다. 이 경기 마저 패배한다면 캔자스시티는 전반기에 5할이 붕괴될 것이다. 선발에서 앞선 캔자스시티 로얄스가 승리에 가까이 있다.




예상 스코어 8:5 캔자스시티 승리


핸디 : 캔자스시티 승리


언더 오버 : 오버




토토사이트추천 꽁머니 먹튀검증 스포츠뉴스 스포츠분석픽 


토토사이트순위 먹튀검증사이트 배당 담다월드에서



0 Comments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