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야구] kt wiz 로하스 “몸 상태 만족스러워 시즌 기대된다”

[국내야구] kt wiz 로하스 “몸 상태 만족스러워 시즌 기대된다”

국내야구 0 860


프로야구 kt wiz(대표이사 유태열)가 한국 시각 5일(화) 오전 5시(현지 시각 2일 오후 1시) 미국 애리조나 투산 에넥스 야구장에서 진행된 NC 다이노스와의 평가전에서 5-9로 패했다.

KT는 두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외국인 투수 쿠에바스를 시작으로, 정성곤이 2이닝, 김재윤, 이보근, 주권, 김민수가 1이닝씩 이어 던졌다. 타선은 심우준, 김민혁이 테이블세터로 나섰고, 강백호, 유한준, 로하스가 중심 타선에 배치됐다.

이날 경기에서 선발 쿠에바스는 2개의 삼진을 잡으며 3이닝 4피안타 4실점을 기록했고, 주권과 김민수는 1이닝씩을 무실점으로 완벽히 막았다. 타선에서는 로하스가 6회초 만루 상황에서 2타점 좌전 안타 등 2안타를 쳤고, 강백호도 4타수 3안타를 치며 물오른 타격감을 뽐냈다.

경기에 이어 꾸준히 좋은 모습을 보인 투수 주권은 “캠프에서의 마지막 등판이라 모든 구종을 던져 시험해봤다”며, “결과가 좋아 기쁘고, 시즌 시작 전까지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평가전 내내 양호한 성적을 보이고 있는 로하스는 “타격 컨디션이 올라와 내 스윙을 가져갔던 것이 좋은 결과가 나왔다. 현재 몸 상태가 만족스러워 시즌이 기대된다. 남은 캠프 기간 동안 부족한 부분을 잘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t wiz는 한국 시각 7일(토) 오전 3시(현지 시각 6일 오전 11시) 애리조나 투산 키노 스포츠 컴플렉스 구장에서 SK 와이번스와 스프링캠프 마지막 평가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0 Comments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