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 눌린 장면 흉내 내며 '미소'…플로이드 챌린지 논란

목 눌린 장면 흉내 내며 '미소'…플로이드 챌린지 논란

운수대통 0 198

 

미국 전역에서 인종차별에 항의하는 시위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그런데 이런 와중에 이 사건을 조롱하는 '조지 플로이드 챌린지'가 등장했습니다.

 

SNS에 올라온 사진을 보면 조지 플로이드의 사망 당시 경찰관을 그대로 흉내 내고 있는 걸 볼 수가 있는데요, 이들은 카메라를 보면서 환하게 웃기까지 합니다.
 

美,플로이드 사망 조롱하는 챌린지 논란

 

심지어 여기에 '#조지 플로이드 챌린지'라는 해시태그까지 달고 이 사진들은 SNS를 통해 빠르게 퍼졌고 누리꾼들의 거센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미국 현지 경찰은 사진을 찍은 사람과 이것을 올린 사람들을 찾기 위해서 조사를 벌이고 있는데요, 앞서 영국에서도 플로이드가 사망한 장면을 모방해 올린 10대 소년들이 증오범죄 혐의로 체포된 바 있습니다.

 

이를 본 국내 누리꾼들은 "한 사람의 죽음을 조롱하다니.. 어떻게 저럴 수 있지" "진짜 소름 끼친다. 얼른 잡아서 마늘과 쑥을 먹여라!"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자료출처 : 트위터 Bluest Knight)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818325&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0 Comments
사이트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