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블리까지…” 그날 이태원 파티에는 여배우 6명이 더 있었다

“임블리까지…” 그날 이태원 파티에는 여배우 6명이 더 있었다

흐름 0 193

-지난 9일 이태원에서 생일 파티 연 여배우 목록
-패션계 유명인사 A씨 생일 파티에 참석한 여배우들
 
효민, 이민정, 손연재 인스타그램

아이돌 멤버들뿐만이 아니었다. 여배우들도 이태원에서 생일 파티를 즐겼다.

20일 스포츠경향은 패션계 유명인사 A씨 생일 파티에 배우 이민정 씨,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 '티아라' 효민, 손연재 전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배우 김희정 씨, '임블리' 임지현 씨가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내막은 이렇다. 지난 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한 카페에서 A씨 생일 파티가 열렸다. A씨는 패션계 유명인사로 '청담동 패리스힐튼', '가로수길 개엄마'로 불리는 인물이다.

연예인들이 총출동했다. 이민정 씨와 이주연 씨, 효민, 손연재 씨, 김희정 씨, 임지현 씨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지 않았다. 카페 내부에서 밀집돼 있었다.

이에 대해 이민정 씨는 강력 반발했다. 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이태원이 아니라 청담동이며 파티에 참석한 게 아니라 선물만 전달했을 뿐"이라며 "왜곡 보도"라고 강조했다.

이 시기에는 유명 아이돌 이태원 클럽행이 알려지며 떠들석했던 시기이기도 하다. 온국민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가운데 경솔했다는 지적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방탄소년단(BTS)' 정국은 지난달 강남 유흥업소 방문 사실도 알려져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아스트로' 차은우, 'NCT' 재현 등과 함께 이태원 바에서 만남을 가져 비난을 받은 바 있다.

0 Comments
사이트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