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김혜준과...” 깜짝 놀랄만한 두가지 소식 전해졌다

“송중기 김혜준과...” 깜짝 놀랄만한 두가지 소식 전해졌다

감자 0 195

-배우 송중기, 신인배우 김혜준 소식
-'승리호'의 론칭 예고편이 공개
 

배우 송중기 씨와 김혜준 씨에 관한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19일 영화계에 따르면 송중기 씨와 진선규, 김혜준 씨은 '너와 나의 계절'에서 각각 고 유재하, 고 김현식, 유재하 씨의 첫사랑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뉴스1

'너와 나의 계절'은 지금도 수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가수 유재하와 김현식의 이야기를 다루는 영화. '걸캅스' 정다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영화사 비단길이 제작한다.

또 배우 송중기, 김태리 씨 주연 영화 ‘승리호’의 론칭 예고편이 공개됐다.


유튜브, 카카오페이지

‘승리호’ 측은 지난 6일 론칭 예고편을 통해 드넓은 우주를 누비는 ‘승리호’의 활약상을 처음 공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3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하는 조종사 태호 역의 송중기는 특유의 멋스러움이 엿보이는 여유만만한 웃음과는 달리, 정작 신발도 없이 구멍 난 양말을 신고 승리호를 조종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키운다.

또한 김태리 씨는 극 중 승리호의 젊은 리더 장선장 캐릭터로 분해 또 한 번 색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올백 단발과 선글라스, 레이저 건을 겨누는 위풍당당한 모습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기관사 타이거 박 역의 진선규는 레게 머리와 온몸을 뒤덮은 문신으로 파격 변신이라 할 만한 모습으로 힘차게 엔진 코어 레버를 밀어낸다.

그리고 가장 먼저 작살을 꽂는 청소선이 쓰레기를 차지하기에, 빠른 작살 솜씨가 관건인 작살잡이 로봇 ‘업동이’. 휘파람 같은 소리와 함께 우주를 가르며 시원하게 유영하고 작살을 날리는 ‘업동이’의 모습은 한국 영화 최초의 모션 캡처로 다른 배우들과 함께 호흡하며 연기한 유해진을 통해 완성됐다.

우주SF 영화 ‘승리호’는 ‘늑대소년’과 ‘탐정 홍길동: 사라진 마을’을 통해 자신만의 상상력으로 새로운 세계를 선보인 조성희 감독의 작품이다.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유해진 등 연기파 배우들이 다이내믹한 우주에서 빚어낼 신선한 앙상블과 우주 공간의 스펙터클을 통해, 새롭고 재미있는 영화를 기대하게 하는 ‘승리호’는 여름 개봉을 목표로 후반 작업 중이다.

0 Comments
사이트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