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설리, 행복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마음 아파"

신동엽 "설리, 행복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마음 아파"

솔아 0 169

기사 대표 이미지:신동엽 "설리, 행복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마음 아파" 


방송인 신동엽이 고(故) 설리에 관해 이야기했다. 


20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77억의 사랑'에서는 악성 댓글과 관련된 사연이 등장했다. 


이날 아내 윰댕과 게스트로 출연한 유튜버 대도서관은 "돈을 벌기 위해서 아들을 공개하지 않았다는 악플이 있었다. 


아들을 공개 안 한 이유는 정확한 의사 표현을 듣고서 공개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 거다"라며 "그걸로 공격하는 게 마음이 아팠다. 진짜 돈을 벌겠다고 했으면 키즈 콘텐츠로 아이를 이용했을 거다"라고 토로했다. 


악플과 관련한 이야기에 신동엽과 김희철은 설리를 떠올렸다. 


김희철은 친분이 있던 고(故) 설리가 '악플의 밤'에 출연한 것에 대해 "신동엽 형님과 악플에 대한 프로그램을 한다는 거다. 그 친구가 악플이 많았으니까 걱정이 됐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하고 나서 행복해하더라. 자신감을 찾고, 이야기하면서 풀어내니까 에너지가 좋았던 것 같다"라며 "'내가 틀린 게 아니고 당당한 거였어'라면서 그 촬영 날만 기다렸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당시 설리와 함께 방송을 진행했던 신동엽은 "아직도 기억나고 너무 마음이 아픈데... 설리에게 '너는 언제 가장 행복했니'라고 물어봤다. 


그러자 '저는 진짜 행복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라고 하더라. 얼마나 마음고생이 심했으면 행복했던 적이 없었다고 할까 마음이 아팠다"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렸다. 


설리는 지난해 세상을 떠났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755296&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0 Comments
사이트주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