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 접어라" 제작진과 시청자 모두 기절하게 만든 식당 (영상)


"장사 접어라" 제작진과 시청자 모두 기절하게 만든 식당 (영상)

국화꽃 0 27

-정작 사장은 인식도 못한 상태


-'골목식당', 위생 최악인 식당 등장


'골목식당'에 새로운 '빌런'이 등장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군포 역전시장 솔루션을 시작했다. 방송에서 치킨바베큐·불막창집이 모두를 경악시켰다. 위생상태 때문이다.


988422195_ph65oSq3_f01a64682a224c1fb37ee6f062e132e521db0ad6.webp

이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988422195_740K6SQA_7518423f077b927b710e8c655eebcded0d43e6e5.webp

후라이팬엔 오래된 양념이 달라붙어 굳은 상태였다. 양념통 뚜껑은 열려진 채 방치돼 있었다. 사장님은 오븐에서 꺼낸 닭고기 중 덜 익은 걸 골라내더니 전자레인지에 돌렸다. 이후 양념이 굳었던 후라이팬에 그대로 고기를 넣어 졸였다.


988422195_CZBDKzfR_26bfb00fa510bedcb8fd0746ce2a54abd06271dc.webp


988422195_yRJKegYS_9407573a752966a38147365a19d1458c0bdde22d.webp

지켜보던 정인선(28) 씨는 입을 벌린 채 충격을 숨기지 못했다. 김성주(47) 씨는 "사장님이 위생 상태 심각성에 별 인식이 없으신 것 같다"라고 걱정했다. 김 씨가 사장님에게 후라이팬을 언제 닦았는지 묻자 "닦긴 닦죠. 양념이 많이 묻었을 때 닦아요. 이틀에 한 번일 수도 있고 음식이 팔리면 닦기도 하고"라는 기막힌 답이 돌아왔다.


급기야 백 씨는 "이대로 장사해선 안 된다. 매출이 문제가 아니다"라며 대청소를 결정했다. 공개된 예고편에선 '골목식당' 측과 사장님이 가게 위생 점검에 나섰다. 사장님은 "이러다 사장까지 버리겠어"라는 말까지 했다.


988422195_FkJ6sA2l_4ac9eb79261cb3b4dc9d5215d3273210acc74c3a.webp
출처 :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17598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