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상태가…” n번방 언급하자 비난 폭격 맞은 양예원


"댓글 상태가…” n번방 언급하자 비난 폭격 맞은 양예원

조조 0 32

-n번방 사건 언급한 양예원


-양예원 인스타그램에 달린 댓글


988422195_Vi25xqBr_55685f7d8287bcfa1fca695e0ac9cce870bf1247.webp

이하 양예원 인스타그램


유튜버 양예원이 ‘n번방 사건’에 대해 언급한 후 비난을 받고 있다.


지난 21일 양예원 씨는 SNS에 “‘n번방 사건’을 보고 열받아서 잠도 안온다”고 말했다.


988422195_5JlVocQ3_419bfc43ed20b82323307dc3b0c7cd8510b2923f.webp


988422195_MKTpdLgR_169c91772e5bc78aaca123ec15bf8184ddeb11ca.webp

그는 “옛날부터 느끼지만 이 악마 같은 인간들이 일반인 코스프레를 하며 우리 곁에서 숨 쉬며 살아간다는 게 너무 끔찍하다”고 말했다.


그는 “성인 여성을 두고 한 짓이라 해도 토가 날 판에 미성년자를 상대로 이런 일을 하냐. 저런 인간들의 인권이 중요한가 이 사태를 보고도 남자들을 잠재적 범죄자 취급하지 말라는 소리가 나오냐”고 물었다.


988422195_eBGMAsiJ_cfb4a6c0949dd25b1dda0bcb576c1dd262b1a106.webp

그는 “내 이름, 내 얼굴은 그렇게 잘 공개했으면서 n번방 관련자들 신상은 왜 공개 안 하는 건가, 다 공개하고 처벌해라”고 마무리했다.


양예원 씨의 글을 본 네티즌들은 대체로 “성추행 하는 인간들 진짜 더럽다. 응원한다”는 댓글을 달았다.


988422195_rV5PplhF_f3c36baa45593b2b50e4b6d1e6bb046e493228e2.webp


988422195_wTkd7B5X_88202b0f68b94153dfa15d49478775247b3229f7.webp

반면에 일부 네티즌들은 “당신이 그런 말 할 자격 있는가”라고 반문했다. 네티즌들은 “양예원 씨 의견은 동감하지만 모든 남자들을 싸잡아서 비난하는 건 이해할 수 없다”며 댓글을 달았다.


앞서 양예원은 페이스북에 영상을 하나 게재했다. 당시 비공개 촬영회 사건에 대해 피해를 당했다며 눈물을 흘렸다. 하지만 양예원이 먼저 촬영 약속을 잡아달라고 대화를 건넨 내용이 나오며 논란이 됐다.


양예원은 A 씨에게 "이번 주에 일할 거 없을까요" "몇 번 더 하려고요. 일 구하기 전까지" "학원비를 완납해야 하는데 부족한 돈을 채워야 해요"라며 몇 차례 먼저 연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양예원의 고소로 경찰 조사를 받던 도중 "억울하다"는 식의 유서를 남기고 지난해 7월 투신했다.


988422195_k9EyTlZI_4ee69952b263c7465aac945aa9766c454bff6282.webp

셔터스톡


출처 :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16340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