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조주빈, 취재진 앞에서 정말 뜻밖의 이름을 꺼냈다


“손석희…” 조주빈, 취재진 앞에서 정말 뜻밖의 이름을 꺼냈다

솔아 0 23

-검찰로 송치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포토라인 앞에서 꺼낸 뜻밖의 이름들


988422195_8YDjEcBK_59fcc6a79c6ed466c155dadcaa211dfb1ea9c66d.webp

이하 위키트리 전성규 기자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25일 오전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조주빈이 검찰로 송치됐다. 조주빈은 마련된 포토라인 앞에 서서 직접 입을 열었다.


"피해자들께 할 말 없냐"는 기자 질문에 조주빈은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988422195_DeXu73Uf_9c817ffde303514a73efa71dc47450f3390b7b09.webp

이후 조주빈은 "음란물 유포 혐의 인정하냐", "피해자들에게 할 말 없냐", "범행 후회 안 하냐", "살인 모의 혐의 인정하냐", "걸리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냐" 등의 질문에는 묵묵부답한 채 검찰로 이송됐다.


조주빈이 손석희, 윤장현, 김웅 등 특정 인물을 지목한 이유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 측 역시 해당 발언에 대해 모르겠다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 등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은 지난 19일 경찰에 구속됐다. 그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에 의해 피의자 신상이 공개된 첫 번째 사례다.


988422195_huHt1Ur3_8774ff6e78422a5d44906a3e0238433e45e9d55b.webp
출처 :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17121
0 Comments